다시보기

행정안전부는 4개 권역별 자치단체(대구·대전·강원·전주)와 '2019 실패박람회'를 공동개최하기 위해 221

정부서울청사(CS)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.

 

 

2018년 처음 개최한 '실패박람회'는 국민의 다양한 실패경험에 대한 우리사회의 인식개선 및 재도전을 응원
하는 
공공캠페인으로, 5만여 명이 방문하여 1,876여건의 현장 상담을 실시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.

특히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해 국민 모두의 마음을 응원한다는 메시지를 남기는 등 현장 분위기가 고조되었고
빅데이터 분석결과 박람회를 계기로 실패에 대한 긍정적 인식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 

'2019 실패박람회'는 재도전을 주제로 범사회적인 실패에 대한 인식전환을 위해 권역별 박람회(5~6)
개최, 지역의 실패 문제 재조명 및 새로운 해법을 찾아보고 국민숙의·정책마당 등 실패박람회만의 공통
프로그램과 
지역특색이 잘 나타나는 특화 프로그램으로 추진되었습니다.

하반기에 개최된 종합박람회(9, 서울)에선 관계 부처 및 민간기관 협력을 확대하고 재기지원 정보를
맞춤형으로 
제공하는 재도전 플랫폼 구축 등을 통하여 재도전을 지원하는 종합서비스를 제공했습니다.

 

 

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은 실패를 통하여 더 발전할 수 있으며 실패가 성공의 디딤돌일 수 있다는 교훈이
널리 
퍼지고 중앙정부와 자치단체가 긴밀하게 협업하여 재도전을 보다 체계적으로 지원할 필요가 있다.”
밝혔습니다.

또한 실패를 두려워말고 다시 도전하도록 응원하는 과정에서 쌓여가는 실패의 공론화 경험이 우리사회를
더 
건강하게 하는 자양분이 될 것이라며, “실패가 개인의 좌절과 사회와의 단절이 아닌, 재생과 성숙, 혁신의
기회가 
될 수 있도록 함께 협력할 것을 부탁드린다.”라고 덧붙였습니다.

다시뉴스

2019-02-21

'2019 실패박람회' 당신의 재도전을 응원합니다!

소셜 답변